We are ready to make your airline take-off

Ak소식

게시판 내용보기

고용노동부, 2014년도 고용창출 100대 우수기업 선정·발표 에어코리아 3년 연속 우수기업 수상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03/26 조회 4688

 

 

고용노동부, 2014년도 고용창출 100대 우수기업 선정·발표

에어코리아 3년 연속 수상 2012~2014 3년 연속  우수기업 수상 영예

 

2015년 03월 25일 고용노동부는 일자리창출 중요성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공감대 형성을 위해 2010년 최초로 '고용창출 100대 우수기업'을 선정한 이후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한 '2014년도 고용창출 100대 우수기업'을 선정 ·발표하였다.
 

고용부는 고용증가량과 증가율을 50%씩 반영해 지난해 고용이 증가한 1만7000여개 중 최종 100곳을 선정했다.


이들 고용창출 우수기업의 공통적 특징은 '일자리 창출에 대한 CEO의 강한 의지', '창조경제를 통한 기업성장', '노사화합과 적극적 투자'와 '스펙초월, 능력중심 고용'이었으며, 취약계층 고용에도 많은 노력을 보여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선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선정된 기업은 종업원 수 300명 미만인 중소기업 30개, 종업원수 300~999명인 중견기업 35개, 종업원수 1000명 이상 대기업체 35개이며, 수상 기업 대표들은 이날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대통령 인증 수여식에 참석해 박근혜 대통령으로부터 인증패를 받았다.

 

특히 '2012~2014 3년 연속  100대 우수기업' 으로 선정된 (주)에어코리아는 능력중심의 열린 고용과 적극적인 청년 일자리 창출, 효율적인 시간선택제 일자리('14년 4월 기준 210명)  활용 등으로 사회적 책임에도 모범을 보이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Air Korea Recognized by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for Job Creation

 

 

Air Korea was recognized for third consecutive year as top 100 companies for job creation.

 

 

 

On March 25,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MOEL) recognized 100 companies for job creation. Since 2010, MOEL has announced a list honoring the year's most leading job creator in order to raise the public awareness of the importance of job creation

 

MOEL narrowed its list down from about 17,000 candidates to the top 100 winners by evaluating each of them on both the actual count and rate of employment growth.

 

Employer's strong willingness for job creation, positive investment, ability/performance-based employment, cooperative labor-management relations, and business growth under the Korean government's economic campaign are common features of the top 100 companies. They also put a lot of effort to hire from vulnerable class as a way to fulfill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The top 100 companies are 30 small businesses with fewer than 300 employees, 35 medium-sized businesses with 300 to 999 employees, and 35 large businesses with at least 1,000 employees. The representatives of each company selected received a certification from President Park Geun-hye during a ceremony held at the presidential Blue House on March 25.

 

In particular, Air Korea was recognized as one of the top 100 companies for job creation for third consecutive year. Air Korea fulfills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with ability/performance-based employment, proactive job creation and youth employment strategies, and Flexible Working Hours Program.